토토사이트|메이저놀이터|안전놀이터|먹튀검증

토토클리닉

제목한국축구 이란전 전반전만 좋았던 아주힘든경기!!2021-10-12 17:31
작성자

 

벤투호 중원은 전반엔 완벽했지만 후반엔 아쉬움이 있었다.아쉬움정도가 아니고 잘못햇으면 질번한경기였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12일 오후 10시 30분(한국시간) 이란 테헤란에 위치한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A조 4차전에서 이란과 1-1로 비겼다. 이로써 한국은 승점 8(2승 2무)에 도달하며 2위에 머물렀다. 이란은 승점 10(3승 1무)으로 1위를 지켰다.

이란과의 대결에서 가장 중요한 건 중원 싸움이었다. 중원에서 이란에 주도권을 내준다면 파괴력 있는 공격진이 즐비한 이란에 맹공을 허용할 게 분명했다. 벤투 감독은 이를 방지하기 위해 이재성을 선발로 내세웠다. 이재성은 황인범, 정우영과 함께 중원을 구성하며 적절한 압박과 패스 전개로 중원에 힘을 실었다.

황인범 경기력이 전반 가장 돋보였다. 황인범은 왕성한 활동량으로 2선과 3선을 계속해서 오갔다. 정확한 패스와 볼 터치로 한국이 점차 점유율을 확보하는데 힘이 됐다. 때로는 거친 파울도 마다하지 않았다. 1차 방어선과 빌드업 시발점을 동시에 수행하며 확실한 존재감을 뽐냈다.

정우영은 4백 앞에서 중심을 잡았다. 전체적인 라인이 올라갔을 때 후방에서 사르다르 아즈문과 메흐디 타레미를 견제하며 이란 공격을 차단했다. 헌신적인 움직임으로 궂은 일을 마다하지 않았다. 정우영이 있어 더욱 안정적으로 경기 운영을 할 수 있었다.

후반 초반까지 벤투호 중원은 완벽했다. 이란에 몇차례 기회밖에 허용하지 않을 정도로 짜임새가 있었다. 후반 2분 손흥민 골까지 나오며 한국은 더욱 흐름을 탔다.

하지만 위기는 그때부터 시작됐다. 동점골을 노린 이란은 라인을 끌어올려 파상공세를 가했다. 쉴 새 없이 슈팅을 양산하며 한국을 흔들었다. 오미드 누란프칸이 들어오고 베흐디 아미리가 올라가며 이란 공격진 숫자가 늘어났다. 견제해야 할 선수가 많아지고 전반과 달리 기동성 넘치는 공격을 펼치자 중원 선수들은 우왕좌왕했다.역시 이란 원정길은 험란한것인가 후반중반부터 한국 국가대표선수들 체력이

눈에띄게 저하되기 시작햇다.


수비 조직력이 와해된 한국은 내내 위험한 슈팅을 허용하다 결국 알리레자 자한바크시에게 실점을 허용했다. 한국은 후반 35분 지친 이재성 대신 이동경을 중원에 추가했다. 이동경은 2선 중앙에서 이재성 역할을 그대로 수행했다. 교체 속에서 중원이 안정화되며 한국은 다시 기회를 노렸다. 후반 추가시간 나온 나상호 슈팅 극장골이 나올법한 슛팅이였지만 골로 연결 마무리를 짓지 못했다.

결국 벤투호는 아쉽게 무승부에 그쳤다. 선제골 이후 시작된 이란 파상공세 속에서 중원이 안정세를 유지했다면 다른 결과를 맞이할 가능성이 충분히 있었다. 승리하지 못한 점은 뼈아팠지만 지옥의 이란 원정에서 시종일관 당하지 않고 훌륭한 경기를 펼친 뒤 승점을 따온 부분은 고무적이었다. 


역시 중동 원정길은 험란하다.

##스포츠토토 #토토사이트 #안전놀이터 #메이저놀이터 #먹튀검증 #토토 #스포츠중계 #손흥민
댓글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